경상도

최양식 경주시장, 중국 허베이성 청더시 및 안후이성 츠저우시 방문

작성일 : 2015-10-23 08:52

 관광객 2천만 시대를 맞아 21세기 글로벌문화융성을 표방하는 경주시는 ‘실크로드 경주 2015’의 성공적인 개최에 이어 글로벌 도시로서의 영역확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중국에서 칭송 받고 있는 고운 최치원 선생 콘텐츠 개발 등 중국과의 교류 확대 등을 위해 20~24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중국 허베이성 청더시(河北省 承德市)와 안후이성 츠저우시(安徽省 池州市)를 방문했다. 

경주시는 20일 허베이성의 청더시와 우호도시 협정식을 가진데 이어 22일 중국 불교의 4대 성지인 안후이성 츠저우시와 자매결연 MOU를 체결했다. 

청더시를 방문한 최양식 시장단은 저우종밍(周仲明) 시장을 비롯한 부시장, 문화·관광국장, 외사 판공실 주임 등 청더시의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청더시청 환대를 받으며 우호도시 협정서에 서명했다. 2017년 세계유산도시 총회 경주유치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였으며 저우종밍 시장은 경주에서 총회를 희망한다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청더시는 조선시대 실학자 박지원의 열하일기 배경도시이자 5000여년의 홍산문화를 가지고 있으며, 청나라 300여년의 황가산장문화를 가진 도시로 중국 수도 베이징에 인접해 있어 교통이 편리하여 요우커 유치가 용이한 도시이며 세계유산도시 회원국이다. 

이어 22일에는 중국 불교의 4대 성지인 안후이성 츠저우시를 찾아 자매결연 MOU를 체결했다. 용청한(雍成瀚) 츠저우시장과 진신(金鑫)부시장을 비롯한 츠저우시의 주요 간부들이 함께한 가운데 체결식을 갖고 두 도시는 내년 초에 츠저우시 시장이 경주시를 방문하여 자매도시협정서에 서명하기로 합의했으며 문화예술, 관광, 생태환경, 스포츠, 청소년 교류 등 폭넓은 분야의 교류를 추진하기로 했다.